연세중앙교회 YBS TV 흰돌산수양관 연세말씀사 청년회
모바일모드 | 로그인 | 회원가입
2018년10월24일wed
 
티커뉴스
OFF
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[한 주를 여는 시] 꽃과 말씀 – 함윤용
등록날짜 [ 2018년04월10일 16시00분 ]


꽃과 말씀

천국의 보화
이 땅에 끌어내려 강단에 놓으니
하얀 순백의 나팔소리 웅장한 찬양이라
연보랏빛 사랑 초록빛 생명이라
아름다운 예쁜 꽃이어라

누가 이 아름다운 꽃을 가질까
누가 사랑과 생명과 천국의 보화를 가질까
섬기는 자야 충성하고 전도하는 자야
예수 피 가진 자야 주 위해 목숨 드리는 자야

다 와서 가지라
진주와 보화를 가지라
사랑과 생명과 천국을 가지라
내 모든 것 다 드려 사라

천국은 마치
밭에 감추어진 보화라
아름다운 꽃이라 생명의 말씀이라

/시인 함윤용

 

교회신문 570호(2018-04-07)에서 발췌하였습니다.
연세신문사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
[관련뉴스]
- 관련뉴스가 없습니다.
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[한 주를 여는 시] 진달래 – 최태안 (2018-04-20 17:52:32)
[한 주를 여는 시] 고백 – 김영희 (2018-03-30 15:34:54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