연세중앙교회 YBS TV 흰돌산수양관 연세말씀사 청년회
모바일모드 | 로그인 | 회원가입
2018년11월18일sun
 
티커뉴스
OFF
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[한 주를 여는 시] 예수님의 마음은 – 김영희
등록날짜 [ 2018년10월22일 11시52분 ]


예수님의 마음은


얼마나 아프셨을까
사랑의 손길 뿌리치고
죄의 길로 저주의 길로
불의의 길로 죽음의 길로
거침없이 발길 돌릴 때

얼마나 외로우셨을까
욕하며 침 뱉고 외면할 때
가시관이 얼굴 찌르고
못이 손목 꿰뚫고
창이 그 옆구리 파고들 때

얼마나 기쁘실까
피에 죄 씻어 새하얘진 성도 바라보실 때
주리고 목마른 영혼 의로 배부를 때
메마른 영혼 새 힘 얻어 또 다른 이 살려 낼 때

/김영희

 

교회신문 596호(2018-10-20)에서 발췌하였습니다.
연세신문사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
[관련뉴스]
- 관련뉴스가 없습니다.
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[한 주를 여는 시] 당신은 영혼의 몫은 있는가 - 시인 함윤용 (2018-11-03 12:07:22)
[한 주를 여는 시] 예수님께로 – 윤의정 (2018-10-16 13:34:59)